나/지름2006.08.19 16:16

 디지털 카메라에 대한 필요성이 증가하여 구입하려 할 때쯤 PDA라는 녀석이 태클을 걸었다. 아주 강력한 태클이었다. 소니렌즈를 사용한 소니 디카를 구입하게 되었으니 말이다.
거기다가 비운의 모델 DSC-P73이다. 그러면 특별히 뛰어난 점 없는 이 모델을 왜 샀냐구?

  우선 소니 계열의 특징인 '지들끼리 호환잘됨' 시스템 덕분에 메모리 카드의 선택의 여유가 없었다. PDA 역시 처음 고려한 모델은 메모리스틱만 지원되는 UX50 이어서 소니 디지털 카메라 아니면 삼성 일부 모델밖에 선택할 수 밖에 없었다.- 결국 PDA는 CF슬롯 지원되는 NX80으로 구입했다.

  그래서 구매조건에서 메모리스틱 사용이 중요한 구매 포인트였다. 다음으로는 AA SIZE 배터리 지원여부. 평소 전자제품의 내장 배터리 성능 저하에 대해 걱정하던터라 배터리 타입 역시 구매에 있어 중요 사항이었다.

  두 조건을 만족하는 모델이 몇 가지 있었다. 기억남는건 P72, W1정도... P72는 리얼이미징프로세서 이전 모델이라 제외하고 W1과는 고민을 많이 했다. 가격을 제외한 모든 면에서 W1이 우수했다. 가격...
 
  아직까지 출사 경험이 제주도 여행 때 잠시 뿐이라 사용빈도를 생각하면 현명한 선택이었다고 생각한다. 요즘 정신없이 지내다보니 서랍속에서 빛을 못보고 있다. 이참에 출사 계획이나 세워봐야 겠다.

<소니 사이버샷 모델별 비교>
모델       기동시간(초)    셔터랙(초)     촬영간격(초)     배터리수명(분)
F828           1.0               0.26               1.25                  185
F717           1.4               0.65               1.9                   165
F77A           0.9               0.30               1.7                    85
T1/T11        1.3               0.24               1.0                    85
V1              1.6               0.32               1.5                    90
W1              1.3               0.30               1.1                   175
P100           1.3               0.30               1.1                   175
P93             2.4               0.30               1.1                   220
p73          2.3           0.30           1.2               225
P41             0.9               0.30               1.3                   220

티스토리 툴바